☞(경남여행/양산여행)웅산면 남강서원. 천성산 아래 죽재 이겸수를 배향한 남강서원을 여행하다.


양산시 웅산면 주남동 주남공단에는 공장 건물이 꽉 들어차 있는 가운데 새롭게 복원된 남강 서원이 있습니다. 이곳은 죽재 이겸수(1554~1598) 공이 태어나고 성장하였던 곳입니다. 공은 38세에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많은 전공을 세웠으며 사명대사를 도와 일본장수인 가토 기요마사 등과 만나 약탈과 횡포를 일삼는 왜군과 외교 교섭을 벌였습니다.








◆양산 웅산면 남강서원 주위 가볼만한 여행지◆




 

기록을 보면 가토 기요마사가 이끄는 왜적이 울산 서생포에 진을 치고 조선조정에 화친하자며 문서를 보내자 조정은 장희춘과 함께 그 진위를 알아보게 하였습니다. 명을 받은 죽재공은 적진에 들어가 가토 기요마사의 부관을 만났으며 적진의 동태를 자세히 살피며 화친의 진의가 무엇인지 탐색하여 조정에 보고했습니다.


 

 


 그 후 죽재공은 1596년 7월에 기장 현감으로 부임했고 44세에는 정주 판관으로 부임했지만 안타깝게도 그해 월성부에서 병으로 돌아가셨습니다. 남강 서원은 정조 7년인 1783년 처음 죽재 이겸수 선생을 기리는 남강사로 창건했으며 1868년 고종은 남강서원으로 승호하였고 사림 유생들의 강학장소와 후학양성을 위한 장소로 활용하였습니다.


 

 

1871년 대원군의 서원철폐로 훼철되었으며, 훼철과 함께 130년이 지난 2004년 학성 문중은 죽재 선생의 남강 서원 복원을 의결하고 성균관에서 남강 서원 복원의 승인과 고증을 받았습니다. 이어 2008년 1월에 복원공사를 시작하여 2009년 5월에 완료하는 낙성식을 거행했습니다.

 

 

남강 서원은 대지가 517평에 사당인 충렬사와 내삼문, 강당, 동재, 서재, 외삼문 등 전학후묘의 서원 양식을 그대로 따랐습니다. 필자는 지난 주말 웅산을 거쳐 웅촌을 한 바퀴 둘러보면서 장재터에 복원된 남강서원을 찾았지만, 서원은 문을 닫았고 고졸한 분위기 속에 주위 공장의 기계음만 요란했습니다.


 

 

 

어쩔 수 없이 당장 바깥에서 목을 빼고 까치발로 둘러 볼 수밖에 없었습니다. 강당인 선인당에는 선비생활 체험을 한다는 빛바랜 현수막만 걸려있었습니다.

양산 남강서원 주소:경남 양산시 용주로 30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양산시 주남동 | 남강서원
도움말 Daum 지도
  1. 공수래공수거 2016.04.25 10:06 신고

    깔끔하게 복원이 되었군요
    서원은 요즘 문을 걸어 잠근곳이 많더군요
    문중 관리라 그런지 몰라도 개선되어야 할 점입니다

  2. 울릉갈매기 2016.04.25 11:51

    정말 깔끔하게 보존이 되어있네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3. 비가오면 2016.04.25 21:16

    항상 좋은 여행정보를 알려주셔 감사합니다 좋은하루보내세요^^

  4. 귀여운걸 2016.04.26 02:02 신고

    남강서원 들어보기만 했는데 이렇게 역사적 사실과 함께 소개해 주셔서 많은 도움이 되네요~
    그런데 문을 닫아서 많이 속상하셨겠어요ㅠㅠ





☞(경남여행/양산여행)통도사 당간지주. 사찰을 표시하며 행사를 알리는 깃발을 걸었던 당간과 지주가 양산 통도사에도 있습니다. 통도사 당간지주


통도사 일주문 앞에는 당간지주로 불리는 석당간이 완전한 모습으로 남아 있습니다. 당간은 사찰을 표시하며 사찰의 행사를 알리는 깃발인 당(幢)을 거는 대를 말합니다. 당간은 거의 목재로 만들어 세웠고 현재 남아 있는 게 거의 없습니다.






◆양산 통도사 여행·맛집을 찾는다면


☞2008/09/30 - (경남여행/양산여행)통도사 자장암 금개구리. 통도사 자장암 금개구리를 보섰나요


2008/10/01 - (경남여행/양산여행)통도사 자장암 여행.금와보살이 산다는 통도사 자장암 찾아가기...


2011/08/16 - 천년동안 통도사의 경계를 표시했던 국장생석표가 보물로 남아 있네요.


2012/01/05 - 암, 스님의 밥그릇이 이정도는 되어야지. 통도사 봉발탑


2012/01/18 - 임진왜란때 왜구가 활시위를 당겼다가 주변 경치에 반해 그만 두었다는 통도사 안양암


2012/01/24 - 부처님 불상이 없는 대신 진신사리를 모신 사찰 통도사 금강계단


2012/04/28 - (경남양산) 영남 알프스 통도사 서운암 들꽃 축제에서 넋을 빼앗기다....봉화봉~늪재봉


2011/09/07 - 고추장과 나물로 쓱삭 비벼 먹는 경기식당 산채비빔밥


2011/12/12 - 영남알프스 산내음으로 만든 산채비빔밥이 6천원하는 통도사 앞 맛집 통도식당


2012/06/26 - (양산통도사맛집) 통도사앞 뱀나올 것 같은 산채식당보다 시원한 국물에 다슬기와 장아찌가 맛있는 옥석





그러나 돌당간과 철당간이 국내에 남아 있으며 통도사 당간과 지주는 모두 석당간입니다. 당간을 지탱하기 위해 양쪽을 잡아주는 지주인 기둥은 당간지주 또는 찰간지주라 합니다.





거의 보면 사찰입구에 똑같은 모양을 한 두 개의 돌기둥이 서로 마주보며 세워져 있습니다. 통도사 당간의 지주는 기단의 구조와 지주의 규모 등을 고려하면 고려 말에 세웠던 것을 추정할 수 있으며 당간의 가운데에는 아직도 ‘나무아미타불(南無阿彌陀佛)’이라는 명문이 뚜렷하게 남아 있습니다.




세월이 지나옴에 따라 통도사 당간지주는 많은 변형을 거쳤으며 경상남도유형문화재 제403호로 지정되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 | 통도사 당간지주
도움말 Daum 지도
  1. pennpenn 2016.04.15 07:15 신고

    통도사 당간지주 잘 보았습니다.
    날씨가 매우 화창하군요.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2. 핑구야 날자 2016.04.15 07:24 신고

    인고의 세월이 느껴지는군요 통도사는 못 가 봤네요

  3. kangdante 2016.04.15 08:15

    당간지주의 규모가 엄청 크네요..
    덕분에 즐감합니다.. ^.^

  4. @파란연필@ 2016.04.15 09:15 신고

    헉~ 어제 통도사 다녀왔는데.. 이 포스팅을 먼저 보고 갔으면 좀 자세히 봤을텐데요.. ^^

  5. 공수래공수거 2016.04.15 09:35 신고

    여긴 비교적 온건하게 남아 있군요
    저도 당간지주에 대해 관심이 좀 있습니다^^

  6. 바른이치과 2016.04.15 09:59 신고

    사진만이아니라 꼭한번 가보고싶어지네요
    잘 보고갑니다

  7. 워크뷰 2016.04.15 11:41 신고

    갈곳이 많아 집니다^^

  8. 『방쌤』 2016.04.15 11:55 신고

    저도 통도사로 들어가는 길에 만나는 이 석당간지주는 꼭 보고 지나간답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9. 행복한요리사 2016.04.15 12:12

    통도사의 당간지주에 대해
    잘 알고 갑니다.
    행복한 금요일 되세요. ^^

  10. 맛있는여행 2016.04.15 12:52 신고

    통도사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면 당간지주를 잘 볼 수 없죠.
    아름다운 소나무 숲길을 따라 입구서부터 걸어 들어가면 볼 수 있는데 통도사를 방문하시는 분들에게 꼭 권해드리고 싶은 길이더군요.
    오늘 덕분에 당간지주에 대해 상세히 알고 갑니다.
    행복한 날 되십시요^^

  11. 대한모황효순 2016.04.15 13:02

    음~특이하다.
    요런 문화재는 또
    처음 보는듯한.
    감사히 보고 알고 갑니다.^^

  12. 용작가 2016.04.15 16:48 신고

    이걸 당간지주라고 하는군요. 잘배워갑니다. ^^

  13. 귀여운걸 2016.04.15 17:07 신고

    소중한 경상남도유형 문화재로군요~
    덕분에 이런 문화재도 접하고 너무 감사해요!
    다음에 근처 여행가면 꼭 들려서 살펴보아야겠네요^^

  14. 청결원 2016.04.16 06:35 신고

    주말 잘 보내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