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남산 여행/경주 남산 가볼만한 곳)경주 남산 칠불암 마애불상군. 경주 남산의 많은 불상과 석탑 문화재에서 유일하게 국보로 지정된 경주남산칠불암마애불상군



경주 남산에서 화려한 불상 군을 자랑하는 칠불암 마애불상 군은 칠불암이란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모두 7구의 불상이 있습니다. 3구는 본존불과 좌우 협시보살이며 사면 기둥에다 각각 4구의 석불을 조각하였는데 각 불상의 조각 수법이 매우 뛰어나 경주 남산 칠불암 마애석불은 보물 제200호로 지정되었다가 국보 제312호로 승격되었는데 현재 경주 남산의 많은 문화재 중 국보는 유일합니다.





 



◆경주남산여행/경주남산 가볼만한곳


2012/09/24 - (경주남산여행)보리사 마애석불. 잔잔하며 엷은 미소가 아름다운 보리사 마애석불

2012/09/28 - (경주남산여행)장인의 조각솜씨에 경탄, 화강암을 시루떡이라 생각했는지-경주남산탑곡마애불상군

2012/11/01 - (경주남산여행)살인미소 짓는 부처님의 모습이 경주남산 보리사 석불좌상으로 태어나다. 미륵곡석조여래좌상

2012/11/05 - (경주남산여행)각기 다른 동,서탑의 모양이 특이한 경주 남산리 삼층 석탑

2013/02/11 - (경북여행/경주여행)경주남산여행 상서장.시대의 풍운아 최치원과 상서장

2013/03/26 - (경북여행/경주남산여행)남산 최고의 자리에 있던 삼화령의 연꽃대좌 미륵불은 어디로 사라졌나

2016/04/26 - (경주여행/남산여행)염불사지 삼층석탑. 은은한 스님의 독경소리가 들린다는 경주 남산리 염불사지 삼층석탑 여행하기.

2016/04/28 - (경주여행/경주남산여행)동남산 서출지와 이요당, 연과 베롱나무가 꽃이 필때 최고 이름값을 한다는 1500년된 서출지와 조선시대 정자 이요당 여행.

2016/05/05 - (경북여행/경주여행)경주 사마소. 출입문을 닫아 까치발로 목을 쭉빼고 눈도장만 찍었던 젊은 선비들의 강학소 경주 사마소 여행. 경주 사마소

2016/06/10 - (경북여행/경주여행)경주 낭산 마애보살삼존좌상과 석조관음보살입상. 경주 중생사에서 경주 낭산 마애보살삼존좌상과 국립경주박물관의 석조관음보살입상을 만나다.

2016/06/20 - (경주여행/경주가볼만한곳)경주 남산 신선암마애보살반가상. 신선암마애보살반가상을 보지 않고는 경주남산 여행을 했다고 할 수 없는 경주 남산의 모나리자 신선암마애보살반가상.







칠불암 오르는 길은 남산의 특징인 소담한 솔 숲길이 이어져 칠불암 마애불상군 못지않은 아름다운 산길입니다. 칠불암에 올라서면 먼저 정면에 만나는 암상군에 입이 떡 벌어집니다. 그 아래 두부같이 각진 바위 면에 불상을 부조한 게 마치 어머니가 떡 주무르듯이 빚어 놓은듯합니다.
















본존불이 있는 바위는 높이가 426cm이며 본존불만은 260cm, 좌우 협시보살은 210cm로 전체 바위 면을 여백이 없을 정도로 꽉 차게 마애불 3구를 조각했습니다. 본존불은 머리가 소발이며 큼지막하게 육계가 솟았으며 풍만하고 네모진 얼굴에 힘이 넘쳐 보입니다.







조각기법은 부드러운 곡선을 처리하여 마애불의 전체적인 윤곽은 자비로운 표정을 짓고 있어 보는 이의 마음을 아주 편안하게 합니다. 목에는 삼도가 없고 수인은 항마촉지인을 취하며 법의는 오른쪽 어깨를 드러낸 우견편단에 광배는 보주형의 무늬를 두드러지게 나타내었습니다.





연꽃 대좌는 연꽃잎이 위로 향하는 앙연과 연꽃잎이 아래로 향하는 복연의 이중 연화좌에 특이하게 9세기에 나타나는 연화문을 새겼다는 점입니다. 두 협시보살은 비슷한 양식을 취하며 약간 통통한 얼굴에 어깨는 벌어져 당당한 인상입니다. 왼쪽 보살은 꽃을 들고 오른쪽 보살은 정병을 들었으며 자세는 본존불로 향합니다.







본존불과 마주 보며 사각기둥에다 사면석불을 새겼는데 바위의 형태에 따라 불상의 크기를 달리하였습니다. 223cm~242cm가량 크기의 바위에다 사방 불을 새겼으며 모두 연꽃 좌대에다 광배는 보주형 두광을 갖추고 결가부좌를 하였습니다.


 





동쪽을 향하는 불상은 본존불과 같은 양식이며 왼손에 약함을 들고 있어 약사여래불로 추정하며 서쪽를 바라보는 불상 또한 동쪽 면의 불상과 서로 닮은 모습입니다. 북쪽을 바라보는 불상 또한 남쪽 면의 불상과 비슷한데 다른 3불상과는 다르게 갸름하며 작은 얼굴에 조금 수척한 모습입니다.







사방 석불의 명칭을 보면 방위와 수인, 인계를 보고 추정을 하면 동쪽은 약사여래불, 서쪽은 아미타여래 불로 각 방위를 주재하는 부처님의 모습을 새겨 경주 남산 칠불암 마애불상군은 더욱 장엄해 보입니다. 경주 남산 칠불암 마애불상군은 통일신라 석굴암과 비슷한 시기인 8세기의 작품이며 경주 남산의 수많은 불상 중에서 가장 대표적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경주시 남산동 산36-4 | 칠불암
도움말 Daum 지도
  1. pennpenn 2016.07.11 07:23 신고

    경주 칠불암은 꼭 답사해 보고 싶은 곳입니다.
    불상이 정말 멋집니다.

    새로운 한 주가 시작되는 날입니다.
    월요일일 잘 보내세요.

  2. 핑구야 날자 2016.07.11 08:08 신고

    경주에는 다른 지역에 비해 관람할 것이 참 많은 것 같아요

  3. 솜다리™ 2016.07.11 09:43 신고

    경주 남산...애들이랑 꼭 함 다녀와야할곳인듯 하내요~

  4. 공수래공수거 2016.07.11 09:48 신고

    여기는 안 가본곳인데 한번 들러 봐야겠습니다^^

  5. 에스델 ♥ 2016.07.11 10:16 신고

    칠불암마애불상군의 모습 잘 보았습니다.^^
    기회가되면 직접가서 보고 싶습니다.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6. 영도나그네 2016.07.12 18:08 신고

    역시 경주남산은 지붕없는 박물관이고 칠불암의 마애불상은 보물중의 보물 같습니다..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문경여행/문경 가볼만한 곳)공덕산·사불산 사불암. 그럴싸한 전설이 정말 잘 어울리는 신비의 세계 사불암 사면석불, 공덕산·사불산 사면석불 사불암을 만나다. 


문경 하면 생각나는 게 당연히 문경새재입니다. 영남 쪽에서 한양으로 가는 길이 3곳인데 추풍령을 넘는 길과 문경 새재 그리고 죽령입니다. 그러나 조선 시대 과거 길을 오르는 선비는 추풍낙엽처럼 떨어진다는 추풍령과 시험을 보면 죽을 쑨다는 죽령으로 가지 않고 오직 문경새재로만 다녔습니다.






◆문경 가볼만한 것 여행지◆


2016/06/04 - (경북여행/문경여행)문경 봉암사. 일년중 부처님오신날 딱 하루만 산문을 개방하는 천년고찰 문경 희양산 봉암사 여행을 하다. 문경 봉암사

2016/06/03 - (경북여행/문경여행)문경 희양산 봉암사. 봉암사의 꽃이라는 통일신라시대의 완벽한 예술품 문경 봉정사 삼층석탑을 만나다. 문경 봉암사

2016/05/26 - (경북여행/문경여행)문경 봉암사 지증대사 적조 탑비. 보물에서 국보 제315호로 승격된 문경 봉암사 지증대사 적조 탑비의 웅장함에 깜짝 놀라다. 봉암사지증대사탑비

2016/05/25 - (경북여행/문경여행)문경 봉암사 지증대사 적조탑. 통일신라 최고의 걸작품 지증대사 부도인 문경 봉암사 지증대사 적조탑의 아름다움에 반하다. 봉암사지증대사탑

2016/05/23 - (경북여행/문경여행)희양산 봉암사 극락전. 잦은 화재로 봉암사 전각중 유이하게 남은 보물 제1574호 봉암사 극락전의 독특한 목탑양식 당우를 만나다. 봉암사 극락전

2016/05/20 - (경북여행/문경여행)희양산 봉암사 마애보살좌상. 무릉도원의 선경인 용추동천의 백운대에 자리한 봉암사 마애보살좌상을 만났습니다. 봉암사 마애보살좌상.

2016/05/17 - (경북여행/문경여행)희양산 봉암사 정진대사 원오탑비. 희양산 봉암사의 전성기를 이끈 정진대사 원오탑비를 만나다. 보물 제172호

2008/11/03 - (경북여행/문경여행)문경 대야산 산행. 문경의 명산 대야산 용추폭포와 만추홍엽 단풍보기



 



문경이란 뜻은 새재를 넘어간 선비가 과거에 급제했다는 희소식을 가장 먼저 전한다는 뜻이며 그래서인지 문경은 산이 깊고 물이 좋은 심산유곡의 선비 고장입니다. 문경에는 여행할 곳이 부지기수입니다.





필자도 항상 문경 여행을 꿈꾸었지만 기회가 좀체 나지 않았는데 문경의 공덕산을 여행하며 겸사겸사 둘러보고 왔습니다. 공덕산으로 불리지만 불가에서는 사불산으로 더욱 알려져 있으며 그중에서도 가장 가고 싶었던 여행지가 사불암입니다.





사불암은 암자인가 오해를 하시는 분도 있겠지만 4각 기둥의 바위 면에 새겨진 사면석불입니다. 이곳 사불산 사불암은 양산 천성산의 유래와 맥을 같이하여 꼭 찾고 싶었던 곳이며 실제 전설과 함께 끼워 맞추어보면 더욱 실감이 납니다.



동쪽 약사여래 


천성산의 전설은 많은 분이 알고 있습니다. 하루는 원효스님이 불광산(천성산과 마주하고 있는 산) 척판암에서 참선하던 중 천안통으로 당나라 태화사의 뒤 산이 무너지기 일보 직전이라 원효는 급한 나머지 척판암 부엌 문짝을 떼어내어 “해동원효척판구중”의 글씨를 써서 날려 보냈습니다.


 



문짝은 태화사 하늘에서 빙빙 돌았고 법당에서 기도하던 많은 사부대중은 이상한 물체를 보고 궁금하여 밖을 나왔는데 때마침 뒷산 절벽이 무너져 법당을 덮쳤습니다. 가슴을 쓸어내린 사람들은 그때야 떨어진 판자의 글씨를 보고 “신라의 원효가 판자를 던져 중생을 구하다”란 글씨를 보고 원효의 도력을 쫓아 지금의 천성산으로 원효를 찾아왔습니다.



서쪽 아미타불


원효에게 제자가 되겠다 하였고 원효는 화엄경을 설법하여 이들 모두는 깨달음을 얻어 성불하게 했습니다. 그중에 8명은 대구 팔공산으로 들어갔으며 또한 4명은 문경 사불산으로 들어가 부처가 되었다 합니다.



남쪽 석가모니 불


실제로 문경에는 사불산이 있고 하여 언제 한번은 꼭 확인하려고 마음을 먹었는데 최근에 문경을 가면서 사불산 여행을 했습니다. 사불산에도 또한 그에 어울리는 전설이 있습니다.





신라 진평왕 9년인 587년 하늘에서 사면이 한길이나 되는 큰 돌기둥이 붉은 비단 보자기에 싸여 내려왔는데 면마다 사방여래불이 새겨져 있었습니다. 사면석불이 하늘에서 떨어졌다는 소식을 들은 진평왕은 석불을 찾아 예를 표하고 그 아래에다 절을 세우게 했는데 그게 오늘날 대승사입니다.





일연의 ‘삼국유사’ “권2, 탑상제4, 사불산·굴불사·만불산 조”의 기록입니다. 대승사는 문경의 사찰 가운데 가장 오래된 사찰입니다. 진평왕은 신라 제26대왕으로 태어난 해는 알 수 없지만 632년에 붕어했습니다.







재위는 579~632년이며 원효대사의 생몰은 617년~686년입니다. 천성산의 전설이야 전설일 뿐이지만 서로 생몰 연대가 겹쳐지는 것을 보면 천성산의 네 성인이 이곳 사불암의 사방 여래 불상이 된 것은 아닌지 추정해 봅니다. 이리 생각하니 더욱 사불산 사불암의 전설과 스토리가 어울립니다.


 



사불산 사불암의 사면 석불 조성 경위를 보면 이는 당시 신라·백제와의 치열했던 국경분쟁과 무관하지 않은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죽령과 계립령이 가까운데 당시 신라는 부처님의 힘으로 국경을 수호하려 했던 것으로 짐작됩니다.








동서남북 네 방향의 바위에다 불상을 조각하는 것은 부처님의 눈으로 보이는 사방의 땅이 모두 불국토 임을 상징하기 때문입니다. 불상 높이는 약 295cm, 너비는 약 150cm의 커다른 돌기둥 사방 불로 대략 1400년을 비바람에 풍찬노숙하였습니다.


 



북쪽 미륵불


지금은 흔적조차 희미하며 훼손상태가 심각하여 정확하게 사면석불의 추정은 곤란하지만, 서쪽에 아미타불, 동쪽에 약사여래, 남쪽에 석가모니 불, 북쪽에는 미륵불을 각각 모셨습니다. 동과 서쪽 불상은 앉은 모습이며 남과 북은 입상의 형태입니다. 대단한 곳에 신령스러운 사면석불이 있다는 것을 보면서 힐링하며 주위 풍광을 즐겼습니다.











 


◆문경 대승사 사면석불 사불암 정보 안내


★경북유형문화재 제403호(2007년 12월 31일 지정)

소재지:경북 문경시 산북면 전두리 산 38-1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문경시 산북면 | 사불암
도움말 Daum 지도
  1. pennpenn 2016.07.07 07:13 신고

    공덕산 사불암 다녀온지가 꽤 오래되어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사진을 보니 되상라납니다.
    날씨가 참 좋은 날 답사하셨네요.

    장마가 쉬어가니 공기가 참 좋습니다.
    목요일을 멋지게 보내세요.

  2. 핑구야 날자 2016.07.07 08:22 신고

    비가 온 다음날인 듯~~ 멀리 풍경이 다 보이네요~~

  3. 공수래공수거 2016.07.07 09:03 신고

    문경이란 말이 그런뜻이었군요
    저도 문경 여행을 언제 계획해 봐야겠습니다
    공덕산도 기억하겠습니다

  4. 에스델 ♥ 2016.07.07 10:24 신고

    대승사사면석불이 많이 훼손된 것이
    안타깝지만, 주위 풍경과
    어우러진 사면석불의 모습이 멋집니다.^^
    즐거운 목요일 보내세요!

  5. 영도나그네 2016.07.07 16:56 신고

    햐!
    정말 신기한 모습의 사불암이군요..
    마치 자연그대로의 불상모습같은데 이것을 조각을 한것이군요..
    오랜세월동안 그래도 잘 보존된것 같구요..
    정말 좋은곳 소개를 잘 해 주셨네요..
    잘보고 갑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