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여행/사하구여행)부산 최남단 다대포 몰운대 다대포객사 여행. 몰운대 다대포객사


부산 사하구 몰운대 여행을 하고 왔습니다. 

몰운대는 해운대와 태종대와 함께 부산의 3대로 불릴 만큼 전경이 아름답습니다. 

몰운대는 몰운섬으로 불렸으며 16세기까지는 육지와 떨어진 섬이었습니다.





부산 몰운대 다대포 객사 주소:부산광역시 사하구 다대1동 산 144번지




2019/02/27 - (부산여행/부산사하구여행)부산에서 떠오르는 관광지 부네치아로 불리는 장림포구 여행

2015/05/22 - (부산맛집/사하맛집)동아대 맛집, 하단역맛집 제주도 흑돼지 생고기. 마블링이 끝내줬던 경주 명품 천년한우 가 맛있었던 제주도 흑돼지 생고기.

2014/11/21 - (부산여행/사하구여행)낙동강하구 아미산 전망대. 부산 낙조와 철새 전망대 다대동 아미산 전망대.

2008/11/08 - (부산여행/사하여행)을숙도대교. 철새들이 4200억짜리 을숙도대교 공사를 멈추게 하였다

2008/11/10 - (부산여행/사하여행)낙동강 을숙도 에코센터. 여행철새 낙원 을숙도 에코센터를 아세요?




그런데 낙동강에서 밀려 내려온 흙과 모래가 몰운섬과 다대포 사이를 메워 현재에는 육지가 되었습니다. 

몰운대에는 항상 구름이 몰려왔던 모양입니다. 

그래서인지 “안개와 구름이 끼는 날에는 그 속에 잠겨 보이지 않는다”해서 얻은 이름입니다.




해무에 잠겨 있는 아름다운 섬이었던 물운대는 항상 외침의 부침이 많았던 곳입니다. 

이순신 장군 휘하에 정운 장군이 있었습니다.

 


부산포로 이순신이 이끄는 우리 해군이 진격하던 중 서평포와 다대포, 절영도 등에서 왜적의 함선 100여 척을 격파하는 성과를 올렸으나 정운 장군이 전사했습니다. 

현재 정운 장군을 기리는 뜻에서 부산시 서구 송도해수욕장을 감싸는 봉우리를 장군산이라 부르며 부산시민의 날 또한 부산포해전의 승전일인 기념하여 10월 5이라 지정했습니다.

 


몰운대에는 정운 장군을 기리는 “정운공순의비”가 있으며 군사 지역으로 일반인은 출입할 수 없습니다. 

그와 다르게 몰운대의 중앙에는 ‘다대포 객사’가 있어 누구나 둘러볼 수 있습니다.

 


객사란 지방으로 출장 갔던 관리나 사신의 숙소를 말합니다. 

다대포 객사는 조선 후기 다대 첨철제사영에 있었다고 합니다. 

그러다 다대1동 부산 유아 교육진흥원에 있던 것을 1970년에 현재의 자리로 이전하여 원형 그대로 복원했습니다.

 


다대포 객사에는 임금을 상징하는 전폐를 보관하였으며 고을 수령이 초하루와 보름에 한양의 임금을 향해 망배를 드렸다고 합니다.

 다대포 객사 건물은 앞면 5칸과 옆면 2칸의 팔작기와지붕에 5량 가로 벽을 두르지 않았습니다.



창건연대는 정확하게 알 수 없으며 1825년 (순조 25년)에 중수했다고 합니다. 

임진왜란을 겪고 나서 다대포 객사는 군사적으로 아주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여 경상좌도 7진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부산진과 함께 일반 진의 2배인 병선과 정3품의 당상관이 머물렀다 합니다.

다대포 객사는 부산광역시 사하구 다대1동 산 144번지에 있으며 부산광역시 지정문화재 제3에 지정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사하구 다대동 산 144 | 다대포객사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