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여행/창원여행)창원에서 가볼만한 여행지 창원해양공원과 우도 여행, 진해해상공원과 우도


창원 해상공원이 있는 음지도는 우도와 인도교가 연결된 창원시의 아름다운 섬 중 한곳입니다. 

이번 창원시 진해구의 둘레길을 걷던 중에 진해구의 핵심 여행지인 창원 해양공원을 뺀다면 앙코없는 찐빵을 먹는 것과 똑같을 정도로 대단한 규모였습니다.





진해해양공원(창원해양공원) 주소: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명동 656

진해해양공원(창원해양공원) 전화:055-712-0425




2014/01/03 - (경남여행/창원여행)저도 콰이강의 다리. 사랑을 약속하는 장소로 유명한 콰이강의 다리 사랑의 저도 연륙교 여행

2014/10/13 - (경남여행/창원여행)우산을 펼쳐든 모양을 한 400년된 진전면 여양리 소나무.

2018/12/04 - (경남여행/창원여행)무학소주 굿데이 뮤지엄 세계주류박물관. 무학소주 세계술박물관

2018/12/01 - (경남여행/창원여행)옛흔적을 찾아서 마산 가고파 꼬부랑길 벽화마을과 몽고정 여행.

2018/11/28 - (경남여행/창원여행)창원 원도심길 창동 예술촌 창동 상상길 여행.

2015/07/04 - (경남여행/창원진해구여행)성흥사 굴암산 산행. 굴암산 대장동 계곡의 대단한 편백숲은 힐링 산행에 최고,




그만큼 창원에서 섬 여행을 즐긴다는 생각을 하지 못했는데 음지도와 우도의 특별한 여행도 즐기면서 부산과 가까워 힐링명소로 정말 좋았습니다. 

창원 해양공원은 진해해양공원으로 한때 불렸습니다. 

진해시와 마산시, 창원시가 통폐합해서 창원시는 거대 도시로 바뀌었습니다.

 




창원시가 되면서 진해해양공원이 창원 해양공원으로 바뀌었으나 아직도 많은 매체나 광고에서 진해해양공원으로도 부르고 있습니다. 

창원 해양공원이 자리한 섬은 음지도입니다. 

음지도는 육지인 명동과 가까운 거리에 있습니다.






2005년에 진해해양공원을 개관했으며 그 뒤 명동마을에서 해양공원을 연결하는 음지교가 놓였습니다. 

음지도의 진해해양공원과 연결된 보도교를 통해 우도로 건너가 보았습니다. 

보도교는 2013년 3월 연결되었는데 106m의 인도교입니다. 

창원해양공원이 생기기 전에 두 섬은 모두 각각 섬으로 걸어서는 들어가지 못했습니다.





조성된 덕분에 우도까지 배를 이용하지 않고도 섬여행을 할수 있어 그만큼 여행하기가 편리해졌습니다. 

특히 음지도의 트레이드마크는 태양광 타워입니다. 

공식명칭은 창원솔라타워이며 2012년 12월 준공되었으며 2013년 10월에 부대시설 등 주변공사를 완료하며 정식 개장했습니다.








태양광타워의 면적은 7,576㎡이며 단일 건물로는 국내 최대의 태양광 발전 시설이라 합니다. 

600㎾의 태양광 발전과 타워의 최대 높이가 무려 136m라고 합니다. 창원의 랜드마크로서 전혀 손색이 없을 정도로 웅장한데 솔라타워는 배의 돛을 형상화했으며 2,000여 개의 태양광 집열판을 한 면에다 도배했습니다.








또한, 창원솔라타워의 핵심은 약 120m 높이에 있는 원형전망대이며 외관을 보면 태양을 형상화한 모습입니다. 

이곳에서 부산신항과 거가대교, 거제도, 대통령 휴양지인 저도, 남해안에 떠있는 섬과 진해만 일원이 펼쳐져 그야말로 조망 하나는 끝내준다네요. 

맑은 날에는 대마도도 보인다고 합니다.

 


창원 해양공원의 주요시설은 어류생태학습관, 해전사체험관, 해양생물테마파크, 해안 덱길과 현재 소쿠리섬까지 집라인을 설치하여 곧 완공을 앞두고 있습니다. 

창원 해양공원(진해해양공원)이 있는 음지도에서 우도는 이제 걸어갈 수 있도록 우도 보도교가 놓였습니다.

 







특이한 모양을 했는데 이는 바다를 가로지르며 나가는 배와 그 뒤를 따르는 뱃길을 형상화하여서 그런지 보도교의 분위기가 남달라 보였습니다. 

우도는 처음에는 나비섬이라 불렸으며 일제 강점기 이전까지는 벌도라 했다 합니다.




벌도는 ‘서쪽의 섬’을 뜻하는데 이는 웅신현 관아의 서쪽에 우도가 있기 때문이며 발음하기 힘든 벌섬보다는 벗섬으로 불렀다는 이야기입니다. 

1863년에 처음으로 주민이 들어와 살았으며 일제강점기 때 부터 우도로 불리었습니다

 









우도는 현재 73가구에 200여 명의 주민이 생활할 정도로 살기 좋은 섬이라 생각되었습니다. 

동네를 둘러보면 벽화길이 만들어져 있었습니다. 

2015년 10월에 대기업의 63주년 창립기념 행사의 하나로 벽화 조성을 해서 우도마을의 분위기가 화사한게 한층 마을이 따뜻해 보였습니다.

 




















우도 끝 언덕에는 외따로 떨어진 우도 교회 은혜수양관이 자리했는데 제주도 섭지코지에서 촬영한 드라마 올인의 성당이 생각났습니다. 

수양관의 문을 열면 송혜교가 쨘~~하고 나타나는 것은 아닌지 생각하며 피씩 웃음이 나왔습니다.








바닷가에는 아담한 자갈마당이 있어 분위기가 한결 더 운치 있어 보였습니다. 

우도에는 명동 마리나 방파제가 길게 연결되어 있는데 이는 삼포마을로 들이치는 해일을 막기 위해 보였는데 이곳을 걷는 재미도 쏠쏠했습니다.

 

.

 










특히 창원 해상공원은 일몰이 장관이었습니다. 

때마침 명동마을에서 보는 저녁노을이 하늘을 붉게 물들이며 사위어져 가는 모습에 넋을 잃고 바라보았습니다. 

진해해상공원을 배경으로 저녁 일몰 정말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진해구 명동 656 | 진해해양공원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