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입대한 아이 군부대의 중대장으로부터 2통의 편지를 받았다. 그중 한통의 편지를 뜯어 보니 대대장의 편지였는데 그 편지를 읽어보고 훈련소를 마치고 찾아간 훈련병때의 아들 모습이 생각나 몇자 적어 본다.


먼저 대대장의 편지 내용을 보니 전역을 앞둔 군인의 부모에게 일상적으로 보낸 편지로 보내지는데 그 내용은 전문하사를 모집하는 내용과 그에 대한 7가지 혜택으로 되어 있다. 


전문하사관의 7가지 혜택을 보면 먼저 1. 등록금 어학연수비등 단기간 목돈 마련이 용이. 2.복학 취업 준비를 위한 자기 계발 시간의 부여 3. 간부로서 생활여건 보장 4.육군에서 보장하는 다양한 복지 혜택 5.직업군인에 관심이 있다면 사전 경험의 용이 6.전역후 공무원 진출시 경력인정 7. 국가에 대한 봉사와 전우애 함양으로 입대를 위해 대학을 휴학한 신분으로서 혹하는 내용이 몇가지 포함되어 있다. 


훈련소에서 고된 훈련을 끝내고 퇴소식때 바리바리 먹을 음식을 가지고 부대를 찾아가 아들을 보니 그 당시 한달만에 군기가 바짝 들었던 모습이었다. 대뜸하는 말이 군 생활을 하다가 전문하사에 지원해야겠다하였다. ‘왜’하니 훈련소 교육을 받으면서 훈련병에게 전문하사 지원를 하면 받는 혜택하며 백만원이 넘는 봉급에 학생으로서는 만져 보지도 못한 금액을 이야기하니 혹 하여 아이로서는 하산관을 하여 먼저 2년 동안 돈을 벌어야 겠다는 생각을 하는 것 같다. 


 복무 동안 얼마를 벌어서 나온다며 아주 흡족한 상상을 하며 꼭 할 것 같이 하기에 ‘학교는 어짜고’하니 그때와서 ‘복학을 하죠’한다. 아들 ‘공부도 때가 다 있는 법이다’. 그리고 너가 지금은 그런 생각을 하지만 좀 군 생활을 하면 마음이 바뀐다 그 때 생각을 다시하자‘고 하니 ’절대로 마음이 바뀌지 않는다‘며 나는 ’그래‘하면 그냥 웃어 넘겼다.


그 뒤 자대배치를 받고나서 부모님 첫 면회에 외박을 보내준다기에 밤 12시에 출발하여 부대 앞에서 아침을 맞이한 후 아이를 대리고 나왔다. 몇 달의 군 생활이지만 나름대로 잘 적응하고 있어 군대 체질이다며 하사로 지원해도 되겠다하니 ‘아닙니다’. ‘하루라도 빨리 전역하는게 좋습니다’한다. ‘왜’ ‘지난번에는 말뚝을 박을 것처럼 그러더니만’ ‘제가 생각을 잘못한 것 같습니다’는게 아닌가. 


 훈련병 때에는 하늘같이 보였던 하사가 막상 자대 배치 후 부대에서 본 모습과는 너무 대조적으로 느꼈는 것 같다. 거꾸로 메달아도 국방부 시계는 돌아간다는 말이 있지만 아들아 이제 2개월 남짓 남은 군 생활이지만 요즘 우리 한반도 정세가 급격하고 불안하게 돌아가고 있다. 군대생활을 하는 동안 남자답게 열심히 군 복무하고 사회인이 돼 주길 바란다. 다시 한번 생각을 해보지 않을래. 아들. 요즘 뜨는 직업이 군인인데...전문하사 지원에 관한 편지를 보고 그때의 기억이 나 몇자 적어 본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산골자기 2013.04.15 17:30 신고

    조카가 직업 하사관인데 잘 근무하고
    애기둘 낳아서 잘살고 있어요^^
    아드님 화이팅 !!

  3. 톡톡 정보 2013.04.15 17:54 신고

    잘 보고 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4. by아자 2013.04.15 17:57 신고

    2개월이면 시간이 가장 안갈때죠..

  5. 캔사이다 2013.04.15 17:59

    아드님 생각이 많이 나셨겠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6. 영도나그네 2013.04.15 18:11 신고

    훌률힌 아드님을 두셨네요..
    군복무 잘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사회에 복귀할것 같습니다..

  7. 광주랑 2013.04.15 18:18 신고

    아드님이 참 훌륭하고 대견합니다
    군대 참 힘들고 어려운 곳이니 남은 군생활 잘 이겨내시고 건강하게 제대하셨으면 좋겠네요~
    아드님 ~ 힘내세요 ^^

  8. made man 2013.04.15 18:49 신고

    조금 다른 이야기지만

    스스로 인생을 고민해보는 자세가 참 보기 좋습니다

    그때 전 남들하는대로만 따라했었으니까요

    대견하시겠어요~

  9. 러브곰이 2013.04.15 19:05 신고

    ㅋㅋ 아드님 재밌어요^^ 생각 잘못한 것 같습니다~ㅋㅋ
    건강하게 잘 제대 하시길 바래요~

  10. 글마 2013.04.15 19:45 신고

    하하..
    아드님 반응 대박..
    ㅋㅋㅋ

  11. 소스킹 2013.04.15 21:49 신고

    하하... 제가 예전에 만났던 사람도 육군 하사였는데 너무 고되서 하루하루를 눈물로 살아가더랬죠.
    아무쪼록 아드님께서 무사히 전역하시길 바랍니다^^

  12. 진율 2013.04.15 22:09 신고

    건강하게 제대해서..
    사회인으로 충분히
    역량을 발휘할 것이라
    믿습니다.~!

  13. smjin2 2013.04.15 22:15 신고

    요즘은 취직하기도 힘든데...
    적성에 맞다면 직업군인도 괜챦군요^^

  14. 유쾌통쾌 2013.04.15 22:55 신고

    음.. 쉽지만은 않은 길이겠지요~~
    잘 보고 갑니다.

  15. 착한연애 2013.04.15 23:12 신고

    ㅎㅎㅎ 군대를 가면 한번쯤은 생각해보는 문제지요 ㅎㅎ
    그리고 나중에는 이런 결론이 나오기도 합니다 ㅎ

  16. 남자라면 다녀와야겠지만, 하사관지원은 쉽지 않겠죠~
    저도 고3 아들이 군대를 간다고 할날이 곧 다가오겠지요?
    잘 보고 갑니다.

  17. 딴죽걸이 2013.04.16 09:14 신고

    부대가~ 좀 힘든데였는데.. 2005년 전역...

    근무도중 지원하면 다시 그부대 온다길래이부대에서 4년 더 못있을꺼 같아 만기전역했네요

    확실히 부사관이나 장교 근무 했었던 친구들이..또래에 비해.. 돈을 좀더 모으고..

    고 나이때 흥청망청할때 군대에서 좀더있다 나오니깐.. 좀더 진득하기도 하고..

    이건 개인차이 인가? 좀 차이가 나는거같더라구요 ㅎㅎ 그 좋은 나이에..

    군대에만 있는건 좀 아쉽죠 연애도 해야하고 ㅎㅎ

  18. 실 버 스 타 2013.04.16 10:14 신고

    ㅎㅎ 하사관 지원이라 정말 쉽지 않은 결정이죠.!!
    몸건강히 잘 다녀오는게 중요한거 같아요!
    좋은 하루 되세욧

  19. 사진찍는삼촌 2013.04.16 19:47 신고

    두달남았다니..다 끝나 가네요...!
    그런데 부대에서 저런 내용을 담은 편지도 보내는군요..~

  20. 와이군 2013.04.17 06:38 신고

    제가 생각을 잘못했습니다 ㅋㅋㅋ
    빵터졌습니다 ㅋㅋㅋ

  21. ㅎㅎ 2014.06.23 12:22

    빵빵터졋습니다 ㅎㅎ 군대는 너무나 불편한곳입니다 ㅎ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