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 산행 개요

 

경상남도 양산시 하북면과 웅상읍 동면에 걸쳐진 명산으로 산림청 100대 명산에도 포함되어 있다. 천성산은 내원사로 이어지는 용연천 계곡의 빼어난 아름다움을 금강산과 비교하여 전혀 손색이 없다는 뜻으로 소금강이라 부른다. 낙낙장송과 함께 어울리는 천길단애의 직립은 예나 지금이나 변함이 없다.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의 유래

 

지금은 천성산  산명이 통일이 되었지만 얼마전까지만해도 원효산과 천성산으로 니누어 불렸다. 현재의 천성산 주봉이 원효산으로, 천성산제2봉이 천성산으로 각각 독립된 이름으로 불렸는데 양산지명위원회에서 천성산으로 바로 잡아 지금은 천성산으로 통일되어 부른다.  원래 천성산은 원적산으로 이전부터 불렸다. 그 이유는 하북면석계리 뒷산에 봉수대가 아직 남아 있는데 그 봉수대를 원적산 봉수대라 부른다. 천성산 일원을 원적산으로 불렸다는 뜻이다.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의 유래

 

그럼 원적산에서 천성산으로 왜 고쳐부르게 되었을까. 그 이유를 보면 원효대사께서 불광산의 척판암에 앉아 혜안으로 보니 당나라 운제산 태화사의 대중들이 법당뒤의 산이 곧 무너져 매몰되는 것을 보고 얼렁 밖으로 나와 척판암 부엌 문짝을 떼어 '해동원효척판구중'이란 글씨를 적어 던지니 이것이 태화사 하늘위에서 빙빙 도니 사부대중들이 무언가 싶어 밖으로 모두 뛰쳐나왔다. 그때 갑자기 산사태가 나 법당을 덮쳤는데 사부대중은 깜짝 놀라 그 판자를 들어보니 '바다건너 동쪽의 원효가 판자를 던져 대중을 구한다'는 내용을 보고 원효의 성품에 감동되어 일천명의 사부대중이 당나라를에서 신라의 성산에 원효를 찾아와 제자되기를 청하니 원효는 일천명의 제자를 모두 성인으로 득도시켰다. 그 후 원적산으로 불리던 산은 천성산으로 부르게 되었다.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의 유래

 

지금도 천성산에는 모든 지명들이 그때 원효와 일천명의 대중과 관계가 있다. 천성산에 99암자를 짓고 분산하여 기거를 하였다하며 일천명의 대중을 설법한 장소는 화엄벌로 현재 습지보호구역으로 유명하다. 짚북재는 짚으로 북을 만들어 천명을 통솔하였다하며 북을 걸었던 곳이 현재의 집북재로 알려져 있다. 천성산은 많은 들산로가 갈기갈기 찢겨져 찾는이를 분산시킨다. 그 중애서도 가장 사람들로 붐비는 코스는 단연히 내원사 코스와 홍룡사, 무지개폭포, 영산대학, 미타암등이 있다.

 

 

 

 

 

 

 

 

 무지개폭포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 산행경로

 

웅상읍 평산동 무지개 폭포에서 시작을 한다. 산행경로를 보면 무지개폭포 마을버스종점~무지개산장~무지개폭포~죽림사지~천성산 원효암 도로~원효암주차장~옛군부대갈림길~화엄벌 삼거리~은수고개~전망대~ 천성산2봉~내원사~내원사일주문~용연버스정류장으로 식사시간 포함 5시간 30분 정도 걸린다.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 산행.

 

덕계 무지개약국앞이나 덕계상설시장 골목안의 김밥천국앞 마을버스정류장에서 16번 버스를 타면 된다. 버스는 장흥저수지가 있는 무지개폭포 버스종점에서 하차를 한다. 지율스님의 도룡뇽 소송으로 유명해진 KTX노선이 건너편에 보인다. 직진을 하면 100M뒤에 갈림길이 나온다. 왼쪽 등산안내도가 설치되어 있다. 평안저수지 상류의 작은 다리를 건너면 무지개산장이다. 지금은 찻집을 겸하는 것 같다. 무지개 산장을 지나면 산길은 무지개폭포 방향으로 이어간다. 계곡을 건너 합수골에서 계곡을 건넌다.  이곳이 갈림길이다. 오른쪽 은수고개(2.8km)와 왼쪽 무지개폭포(0.4km)로 갈라지는 삼거리다. 이정표에 무지개폭포 1번이라되어 있다.

 

 

 

 갈밭

 

 

 

 죽림사지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 산행 무지개 폭포를 지난다.

 무지개폭포로 이어지는 오니쪽 산길은 조금씩 높이를 올리며 산허리를 돌아간다. 무지개폭포 2번 이정표를 지나면  무지개폭포 갈림길이 나온다. 30분 소요. 왼족으로 50m만 내려사면 항상 무지개가 서린다는 무지개폭포이다. 겨울의 폭포는 을시년 스럽고 볼품없지만 이 인근에서는 꽤 알려진 폭포이다. 그리고 천성산에서는 소금강이라 불리는 산세에 비해 사실 폭포가 귀한편이다. 그 중에 하나이다 보니 더욱 그런것 같다. 다시 갈림길로 돌아나온다. 원효암 방향 침목계단을 오른다.  최근에 개설한 것으로 보여진다. 무지개 폭포 4번 이정표와 만난다. 왼쪽  원효암 1.9km 방향으로 진행하면 무지개 폭포 5번 이정표와 만난다. 오른쪽 은수고개 2.3km, 직진은 원효암 1.6km다 원효암 이정표를 따라 갈밭의 묵은 논을 질러간다. 갑자기 길이 넓어지며 대나무밭을 만난다. 이곳을 빠져나가면 독립가옥인 죽림사지가 자리잡고 있다.아담한 토담집으로 분위기가 전원주택같은 곳이다.

 

 

 

 원효암주차장

 

 

 

 

 

 

 

 군 통제구역 갈림길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 산행 능선삼거리가 최고 높다.

 

여기서 길은 두갈레다. 오른쪽 대나무숲으로 난 길을 올라가면 산길은 곧 사라져 버린다. 원효암을 가기위해서는 왼쪽 임도를 따라가야한다. 50분이면 낙동정맥이 흘러가는 원효암 도로에 올라선다. 오른쪽으로 천성산 주봉과 왼쪽으로 바위 절벽 사이로 원효암이 제비집 처럼 걸려 있다.  오른쪽 원효암 방향으로 150m 도로를 따라간다. 전봇대가 올라가는 지점에서 왼쪽 소나무 숲 사이로 도로를 버리고 올라간다. 상수리나무 사이를 올라서면 원효암 주차장이다. 원효암 입구의 철문에서 오른쪽 'V.자 소나무 왼쪽으로 올라선다. 그럼 다시 도로와 만난다. 옛 군부대로 올라가는 길로 지금은 천성산 정상의 공군부대를 모두 철거한 상태로 남아 있지만 아직 시민들의 품에는 오지 못한다. 부대를 조성하며 일명 발목지뢰를 뿌려 회수를 한다고 했지만 정확한 숫자를 파악할 수 없어 항상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상태이다. 20분이면 군통제구역갈림길에 도착한다. 이정표가 서있다. 가야할 길은 오른쪽 나무 다리를 건넌다. 이정표에는 화엄늪1.7km,  천성산2봉 2.6km 방향이다.

 

 

 

 

 

 

 

 화엄늪 갈림길. 천성산 최고의 높이로 정상을 대신한다.

 

 

 

 

 

 

 ☞(경남여행/양산여행)양산 천성산 산행. 천성산 산행  은수고개를 지나면 천성산2봉

 

나무 덱을 건너면 산길은 위험지대 지뢰안내판이 붙어 있다. 이곳은 함부로 다른 곳으로 다니지 말고 등산로만 따라가야 한다. 이곳을 돌아가면 능선삼거리이다. 왼쪽은 화엄늪 1.2km 오른쪽 천성산 제2봉 1.2km 방향으로 능선을 다라간다. 은수고개와 내원사 방향으로 을선을 죽 따라가면 내원사로 가진다. 천성산 2봉은 능선에 콘크리트 기둥이 선곳에서 오른쪽으로 내려서는 등산로를 따라가야 한다. 큰 소나무 밑을 지나면 안부로 은수고개라 불린다. 왼족은 내원사로 내려가는 계곡길이 있지만 족적이 확실하지 않다. 오른 쪽은 장흥저수지 방향으로 출발시 무지개폭포 1번 이정표의 갈림길로 내려간다. 동남쪽 방향은 미타암1.8km로 가는 길이고 북동쪽 방향이 천성산 2봉(1.1km)으로 갈 수 있다. 처음에는 산허리를 감아 나가다 지계곡을 건너면 산길은 능선으로 올라간다. 이곳에 임도가 흘러간다. 천성산 2봉은 능선을 따라간다. 전망대 한곳도 만나는데 왼쪽으로 능선을 500m 따라가면 천성산2봉의 정상석이 서 있다.

 

 

 

 

 은수고개

 

 천성산2봉 능선에 오르다

 

 

 

 

 

 전망대에서 바라본 천성산2봉의 모습

 

 

 

 천성산2봉은 비로봉으로 블리며 주우의 조망이 매우 뛰어나다. 정상석 오른쪽으로 영남알프스의 능걸산,체바우골만당,염수봉 오룡산,시살등,영축산, 신불산, 가지산 , 고헌산,천황산,재약산등이 펼쳐진다. 북쪽으로는 정족산 문수봉, 남암산등 울산의 산들이 정상석 오른족은 대운산, 시명산, 멀리 장산, 그리고 금정산 고당봉도 볼 수 있다.

 

 

 

 

천성산 정상에서의 하산은 정상석 오른쪽을 지나면 깔때기 같은 바위 사잇길을 내려간다. 그곳을 지나면 왼쪽으로 꺾어 내려간다. 올라오던 산길에 비해 하산길은 험하다. 급한내리막으로 겨울의 삭풍을 뚫고 내려서면 소나무 숲속으로 들어간다. 그것도 잠시 능선을 다라가다 산길은 급하게 고도를 낮춘다. 전망대를 만나면 은수고개 방향과 천성산 주봉의 모습이 시원스럽다. 정상에서 20분이면 이정표가 선 갈림길과 만난다. 왼쪽으로 천성산 제1봉 3.1km방향을 표시하고 있다. 내원사는 직진하며. 1.9km 남았다. 다시 전망대를 지나고 산길은 더욱 급하게 고도를 낮춘다. 위험하여 나무 계단이 길게 이어지는 급한 구간을 지나면 산길은 숨을 돌린다. 게곡을 건너 넓은 임도를 따라가면 다시 건넜던 계곡을 건너 내원사 입구에 하산하니 날이 어두워졌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입질의 추억★ 2012.12.18 10:00 신고

    경기 북부도 아니고 경남인데도 발목지뢰가 매설되어 있나봐요.
    전부 철거해서 시민들이 맘 놓고 다닐 수 있는 날이 왔음 좋겠습니다~

  3. +요롱이+ 2012.12.18 10:07 신고

    덕분에 눈덮인 천성산 구경 너무 잘 하고 갑니다..^^

  4. 수영강지키미 2012.12.18 10:07 신고

    와~
    눈을밟으셨군요.
    부산에선 좀처럼 보기드문장면을 잘 잡아주셨네요.
    건강 잘 챙기세요~

  5. 금융연합 2012.12.18 10:16 신고

    천성산 등산 잘보고 갑니다

  6. S매니저 2012.12.18 10:54 신고

    눈이 너무 좋네요^^
    잘 보고 갑니다!

  7. 아레아디 2012.12.18 11:08 신고

    저도 오랫만에 등산한번 하고 싶군요..ㅎ
    잘보고 갑니다~

  8. 코리즌 2012.12.18 11:30 신고

    천성산 산행기 잘 보았습니다.
    그런데 안내도 보수를 했으면 좋겠네요.

  9. 프린키패스 2012.12.18 11:51 신고

    이런 추운날씨에도 산행을...
    정말이지 금정산님의 열정에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10. 신선함! 2012.12.18 12:08 신고

    잘 둘러보고 갈께요 ~ ㅎㅎ
    기분좋은 하루를 보내셔요~!!

  11. pennpenn 2012.12.18 12:25 신고

    천성선은 가보고 싶은 산 중 제1순위입니다
    영하의 날씨에 감기 조심하세요~

  12. 마니팜 2012.12.18 12:58 신고

    원효스님의 원력이 천인을 성인으로 득도시켰다고 해서 천성산이름이 붙여진 모양이군요
    덕분에 천성산에 얽힌 이야기 재미있게 보고 사진도 잘 구경하고 갑니다

  13. 도느로 2012.12.18 13:32 신고

    천성산..그렇게 호락호락한 산은 아닌것 같습니다.
    멀리서 보면 굉장히 쉬워보이는데 구간구간 할딱존이 있네요 ㅎㅎㅎ
    좋은산 구경 잘 하고갑니다. ^^

  14. 블로그엔조이 2012.12.18 14:25 신고

    어려운 코스인것 같아요.. 단단히 준비하고 가야할 산인 것 같습니다.
    너무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15. 뒈이지 2012.12.18 15:00 신고

    저런 산길을 걷다보면 마음이 싹 비워질것같습니다.
    산타는 분들의 마음이 이해가 되는것을 느낍니다.
    오늘도 좋은 사진 잘 보고갑니다. ^^

  16. 어듀이트 2012.12.18 17:15 신고

    덕분에 좋은 곳 구경 잘 하고 갑니다^^

  17. 모드니에 2012.12.18 19:05 신고

    멋진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18. 모르겐 2012.12.18 19:33 신고

    저런 곳을 누볐으니 원효는 대사가 될 수밖에 없었겠네요~

  19. 착한연애 2012.12.19 01:39 신고

    마치 산을 한번 오르듯한 느낌인데요? ㅎㅎ

  20. 산위의 풍경 2012.12.19 05:35 신고

    천성산 , 참 다각도로 많이 오른산중에 하나인것 같습니다.
    날이 너무 춥지요?ㅎㅎ
    투표하시고~~~~~~~~~~따뜻한 하루 보내셔요.

  21. 사진으로 보니 산행이 쉬운 코스가 아닌것 같은데 직접 사진을 찍어 자세히 설명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_^ 덕분에 직접 등산을 한 듯한(?) 기분이 듭니다! 천성산 잘 구경하고 갑니다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