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맛집)산막이옛길 맛집 괴산올갱이해장국. 산행과 운동하고 먹는 최고의 음식은 역시나 다슬기해장국. 괴산올갱이해장국   



괴산에 있는 산막이옛길과 등잔봉~삼성산 산행을 계획하고 떠났습니다. 부산에서 꽤 먼 거리의 여정으로 한반도 지형을 닮았다는 괴산호의 비경을 보면서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걷고 구경하며 여유롭게 보냈던 하루였습니다. 괴산군 칠성면의 산막이옛길과 산행으로 많은 시간을 보내고 저녁이 되자 뭐 먹을게 없나 싶어 맛집 검색을 하며 찾았던 곳이 괴산올갱이해장국입니다.





산막이옛길 맛집 괴산올갱이해장국 주소:충청북도 괴산군 칠성면 두천리 114-2

산막이옛길 맛집 괴산올갱이해장국 전화:043-832-4487

주차장유. 올갱이해장국 7천원


2012/12/13 - (충북여행/괴산여행)뽀뽀를 하면 사랑이 이루어 진다는 사랑바위와 연리목이 있는 사랑산.

2012/12/08 - (괴산여행)연인의 사랑을 의미하는 연리목 발견에 사랑산으로 개명되었다는 제당산


 


괴산읍내와 부근에 총 5곳의 올갱이 전문점이 있었는데 부산으로 내려올 것을 고려하고 산막이옛길과 거리가 멀리 않은 곳을 선택했습니다. 우선 고속도로 나들목과 가까워서 좋았던 곳입니다. 산막이옛길 주차장에서 차를 몰고 찾아간 괴산올갱이해장국은 찾아가기도 쉽지 않았습니다.

 


도로에는 가로등도 없고 시골길이라 간간이 보이는 마을의 불빛을 빼고는 사방이 모두 어둠이 잡아 삼켜 이런 곳에 식당이 있을까 싶을 정도로 의구심이 들었습니다. 내비게이션 때문에 부근까지 잘 찾아갔지만 끝부분에 좌회전하여 마을 길로 안내하여 그곳까지 갔습니다. 그런데 식당은커녕 시골의 다랑논밖에 보이지 않았습니다.

 


마침 컴컴한 밤에 마실을 나온분을 만나 혹시 올갱이해장국집이 어디냐고 물었더니 다시 되돌아 도로 밖으로 나가라고 하시면서 "아직 하고 있는가" 하며 걱정을 해주었습니다. 우리가 생각해도 이런 컴컴한 야밤에 그것도 시골의 식당에 무슨 손님이 있어 아직까지 문을 열어두었을까 하며 내심 걱정했습니다.



식당 문을 닫았다면 내려가다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아무거나 묵지 하면서 별 기대를 하지 않고 찾아갔습니다. 역시 옛말에 그런 게 하나도 없다고 했나요? 지성이면 감천이라했나요. 그 늦은 시간에도 두 팀의 손님이 있었습니다. 내가 생각해도 대단한 손님이다며 놀랬습니다.



사방이 칠흑 같은 어둠뿐인데 그것도 식당에만 불이 있고 그 시간까지도 손님이 있다는 것에 다 신기할 정도였습니다. 어쨌든 간에 우리는 고대하고 고대했던 괴산 명물 올갱이 해장국을 먹고 부산으로 갈 수 있었습니다.





올갱이는 지방마다 다르게 부르며 조리하는 방식도 조금씩 차이가 납니다. 다슬기가 표준말이고 경상도에는 고디라 합니다. 만드는 방식도 들깨가루를 넣은 조금은 뻑뻑한 흰색의 고디 국이 있는 반면에 충청도 지방과 같이 배추 시래기와 부추가 들어간 맑은 국물에다 고춧가루로 칼칼한 맛을 낸 방식이 있습니다.

 


괴산올갱이해장국은 전통 충청도 방식인 시래기에 부추가 들어간 맑은 국물에 칼칼한 맛이 돋보였으며 산행 후 텁텁한 입맛을 씻어주는데 최고였습니다. 물 맑기로 소문이 난 충청도는 반딧불이 서식지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괴산은 반딧불이 먹잇감인 다슬기도 많은 곳입니다.





괴산의 청정 다슬기로 끓여낸 올갱이해장국은 국물까지 시원해서 뚝배기 그릇까지 핥아 먹을 정도였습니다. 괴산 산막이옛길과 등잔봉~삼성봉 산행 후 맛있게 먹었던 음식점입니다.



산막이옛길이 있는 괴산호 전경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북 괴산군 칠성면 두천리 114-2 | 괴산올갱이해장국
도움말 Daum 지도
  1. 공수래공수거 2017.05.24 09:50 신고

    산막이옛길은 다녀 왔습니다 ㅎ

  2. 핑구야 날자 2017.05.25 07:50 신고

    해장국이 무척 맛있어 보이네요 국물을 꼭 먹어보고 싶네요

  3. 산위의 풍경 2017.05.26 05:05 신고

    올갱이국 한그릇 먹고싶네요. 보통은 잘 먹기 어렵네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