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여행/서구여행)임시수도기념관 부산밀면이야기, 부산에서 밀면이 유명한 이유를 아세요.

 

부산에서 자생한 음식은 어떤 종류가 있을까. 그리고 보면 근대 이전의 부산 음식을 찾아내기란 쉽지 않다. 바다를 끼고 있는 지역적 특성 탓인지 알 수 없지만 부산의 음식은 한국동란 이후로 모아진다. 한국동란때 피난민들이 부산으로 밀려들듯이 몰려들어 국제시장과 40계단 그리고 영도다리에는 이북이 고향인 피난민들의 주 활동무대가 되었다. 자연적으로 북한의 음식이 그 당시 상황과 맞물려 탄생했는데 냉면이 친자라면 밀면은 서자로 태어난 음식이다. 밀면과 함께 태어난 음식이 부산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돼지국밥이며 그 당시 서민들의 영양보충을 책임졌던 부산의 대표 음식이다.




☞(부산여행/서구여행)임시수도기념관 부산밀면이야기, 부산을 대표하는 음식은  밀면과 돼지국밥 숨은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부산에는 현재 부산 밀면에 관한 모든 이야기를 전시해 놓은 곳이 있다. 부산시 서구 임시 수도 기념관에서 2013년 10월15일~12월15일까지 두달간 전시를 하며 이곳에가면 그동안 궁금하였던 부산 밀면의 역사와 밀면의 애환을 밀면원조집과 함께 만날 수 있다.



 

밀면의 역사는 함경도 흥남의 피난민 역사와 같이 한다. 6,25 한국동란때 중공군의 인해전술에 막혀 한미연합군은 더 이상 올라가지 못하고 전세는 역전된다. 그와 함께 아군의 퇴로가 차단되면서 한미 연합군은 맥아더 장군의 후퇴명령에 따라 흥남항에서 배를 이용한 철수 작전을 감행하게 된다.

 


 



몰려드는 피난민과 연합군은 배에 함께타고 부산을 향해 내려오는데 그때 10만여명이 배를 타고 탈출하였다며 이를 두고 흥남 철수 작전이라 한다. 작전으로 불려진 것을 보면 그 당시의 상황을 짐작할 수 있다.




포항에서 내린 피난민은 거제도로 이송되어 부산에서 정착을 하며 그 당시 상황을 노래말로 불려진 유행가가 1953년 현인이 부른 '굳세어라 금순아'이다. "눈보라가 휘날리는 바람찬 흥남부두에~~~~"로 시작되는 이 노래, 뜬금없이 흥남철수니 굳세어라 금순아니 하는 이야기는 밀면 원조인 양대산맥의 고향이 흥남이고 이분들이 노랫말속의 '굳세어라 금순이' 처럼 흥남철수작전에 의해 배를 타고 부산에 정착을 하며 오뚝이 인생을 살아 오셨기 때문이다.




피난 1세대인 내호냉면의 정한금님과 서호냉면의 임윤숙님은 흥남에서 냉면장사를 하였던 분들로 흥남의 내호리와 이웃한 서호리가 고향이다. 피난민인 정한금님은 1952년 남구 우암동 시장안에 흥남 고향의 이름을 따 내호냉면을 열었고 그 뒤를 이어 자갈치 농협뒤에서 임윤숙님이 흥남면옥으로 냉면집 간판을 달았다. 이 두 분이 부산 밀면의 1세대다.

 




밀면이란 이름 두 글자가 이곳 내호냉면에서 처음 시작된 사실을 부인 할 수가 없다. 여기서부터 부산 밀면 역사가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함경도 흥남 내호에서 흥남철수작전때 정한금씨는 친정어머니와 함께 피난을 오게 되었다. 친정어머니는 피난 오기 전 내호리에서 냉면집을 하였고 피난을 온 후 고향의 시원한 냉면 맛을 잊을 수 없었다. 흥남 고향의 향수를 달래기 위해서는 냉면을 꼭 먹어야 되겠다 싶어 시작하였지만 냉면은 메밀로 만들어 전쟁통에 메밀을 구할수가 힘이 들었다.




때 마침 거제도에 미군 구호품인 밀가루가 들어오게 되었다. 그걸 부산에서 나누어 주었는데 그 밀가루로 만들어 본 게 부산 밀면의 시초이다. 밀면은 ‘밀가루로 만든 면’이란 뜻이다.



 

 

밀가루만 반죽을 하면 찰지지 않아 고구마 전분이나 감자가루를 섞어 면을 뽑아 내었다.여기다가 사골로 육수를 만들어 말아 먹으며 고향에서 말아 먹었던 냉면을 생각하며  두고온 고향의 향수를 달랬다. 내호냉면은 현재도 이북의 고향 맛을 느끼기 위해 고령의 실향민들이 많이 찾는다.


 




피난 1세대때는 양쪽 집안이 서로 왕래가 잦았다는데 2~3세대로 내려가면서 왕래가 뜸해지다가 지금은 아예 단절된 상태라 이야기를 하시는 피난2세대 흥남서호냉면 최동훈사장님의 우수에 찬 눈빛이 지금도 선하다.

 



 

최사장님 모친이신 임윤숙님이 피난을 와 처음 문을 열었다는 흥남면옥은 그 후 함흥냉면으로 이름을 바꾸었고 현재 충무동 자갈치역 인근에 ‘55년 된 함흥냉면’집은 이집에서 직원으로 있던 최씨 분이 장사를 하고 있다.

 




자갈치 함흥 냉면집은 부평동 족발골목으로 옮겼고 고향마을의 서호리 이름을 따 ‘흥남서호냉면’으로 사용하며 지금에 이르렀다. 3대 70년 세월이란 이름이 간판에 새겨져 있어 그 세월을 짐작하고도 남았는데 그러나 아쉽게도 서호냉면은 얼마전에 70년의 역사를 뒤로하고 영업을 마감하였다. 현재 부산밀면 1세대는 우암동의 ‘흥남내호냉면’ 한곳만 남아 있는 상태다. 



 

 

오늘의 부산 밀면은 전국적으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다. 그 유명세가 서울로까지 진입을 할 정도라니 부산 밀면의 기세는 이제 지역의 한계를 벗어나 전국적인 음식으로 발돋한 상태다. 부산사람이라면 누구나 좋아하는 밀면에 ‘부산 밀면 이야기’를 관람하여 그 역사를 알면 서민의 음식 밀면의 맛은 더욱 맛있게 느껴진다. 부산밀면 이야기를 보기 위해 찾아가는 '임시수도기념관'은 한국동란때 이승만대통령이 머물렀던 관저로 이곳에서 대통령의 집무를 보았다. 대통령의 관저와 그때의 모습도 둘러보고  도시철도 1호선 토성역에서 임시수도기념관을 찾아 올라가는 도로에는 그당시의 생활상을 나타낸 벽화와 조형물을 볼 수 있어 아이와 찾는다면 더욱 좋을 것 같다.

 

 
























































































임시수도기념관
























◆앞으로의 부산 밀면 이야기는  이분들에 의해 쓰여질 것 같다.

내가 찾아가본 밀면 냉면집으로 '부산밀면이야기'에서 만나볼 수 있는 집들도 있다.


 


우암동 흥남내호냉면



지금은 문을 닫은 흥남서호냉면




개금동 개금밀면




남포동 원산면옥




남포동 할매가야밀면




남부민동 함흥냉면




암남동 송도제일밀면




수안동 동래밀면




수정동 장수밀면




영주동 황산밀면





초량동 초량밀면




초량동 초량영동밀면




충무동 함흥냉면




교대앞 국제밀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서구 부민동 | 임시수도기념관
도움말 Daum 지도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별내림 2013.11.14 19:50 신고

    밀면이야기잘보고갑니다 행복한저녁시간되세요..

  3. 꿈다람쥐 2013.11.14 21:02 신고

    우와 역사적으로도 유명한 곳이네요. 기회가 되면 여길 가보고 싶어요.

  4. ageratum 2013.11.14 21:23 신고

    부산에가면 밀면을 꼭 먹고 와야겠네요^^

  5. ☆정보가힘이다☆ 2013.11.14 21:46 신고

    잘 보고 갑니다~

  6. 알숑규 2013.11.14 21:50 신고

    거의 박물관을 연상하게 할 정도네요. 눈도 입도 모두 즐거울 듯 합니다.

  7. 바람에실려 2013.11.14 22:09 신고

    아픈 역사와 함께해온 서민 음식이라 더 자주 찾게되는듯 합니다.
    특히나 겨울철에 고기와 함꼐 먹음 좋더라구요.. 잘 보고 갑니다.

  8. 산위의 풍경 2013.11.14 23:05 신고

    부산의 밀면, 애환을 담고 있는 음식이기도 하지요.
    으~~ 션하다 하면서 먹을때가 엊그제 같은데, 어제 , 오늘 날씨가 쌀쌀 하네요~

  9. 신선함! 2013.11.15 00:15 신고

    좋은곳 잘 보구 갈께요 ^^

  10. 공감나누기 2013.11.15 00:49 신고

    사진들이 역사를 고스란히 보여주는군요.
    잘 보고 갑니다.

  11. 밀면을 항상 맛있게 먹기만 했지, 부산과 깊은 역사가 함께 담겨있는 음식이군요~ 금정산님 덕분에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기회가 닿으면 박물관에서 직접 관람하고 싶네요 ^_^

  12. 밀면을 항상 맛있게 먹기만 했지, 부산과 깊은 역사가 함께 담겨있는 음식이군요~ 금정산님 덕분에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기회가 닿으면 박물관에서 직접 관람하고 싶네요 ^_^

  13. 밀면을 항상 맛있게 먹기만 했지, 부산과 깊은 역사가 함께 담겨있는 음식이군요~ 금정산님 덕분에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기회가 닿으면 박물관에서 직접 관람하고 싶네요 ^_^

  14. 밀면을 항상 맛있게 먹기만 했지, 부산과 깊은 역사가 함께 담겨있는 음식이군요~ 금정산님 덕분에 좋은 정보 얻어갑니다. 기회가 닿으면 박물관에서 직접 관람하고 싶네요 ^_^

  15. 포장지기 2013.11.15 01:10 신고

    부산 밀면의 역사가 한눈에 들어 오네요^^

  16. 포장지기 2013.11.15 01:10 신고

    부산 밀면의 역사가 한눈에 들어 오네요^^

  17. 세리수 2013.11.15 01:45 신고

    아!!! 밀면 먹고싶네요
    맛을 모르겠어요^^

  18. 리치R 2013.11.15 02:04 신고

    밀면박물관도 그렇지만 실물은 정말 맛있게 보이네요

    먹고 싶어요~

  19. 가을사나이 2013.11.15 05:58 신고

    돼지국밥이 너무 먹고 싶은 계절입니다.

  20. coinlover 2013.11.15 10:01 신고

    밀면 참 좋아하는데요 ㅠ_ㅠ 오늘 점심으로 먹어야겠습니다.

  21. 린넷 2013.11.15 14:30 신고

    벌써 한주를 마무리 하는 금요일입니다.
    오늘 하루 마무리 잘 하시고 주말 잘 보내세요!

+ Recent posts